와이드 백업




소문듣고 가본 돼지 불고기(?)집 food



불고기라는 것이 사실 정확히 어떤음식인지는 잘 모르겠네요
제가 불고기..라고 부르는것은

이런게 확실한데..

돼지불고기라고 하는건 사실 뭔지 잘 모르겠네요

와이프가 근처 맛집을 알아보던중
돼지불고기에 마지막에 밥까지 볶아먹고 나오면 대박이라는 곳이 있다하여 영화보러 나가는 길에 가봤습니다

도착한 곳은 한 고기집이었는데

점심먹기보다는 저녁때 둥근 테이블에 등받이 없는 의자 가지고 둘러앉아 소주한잔 하기 딱좋은 그런분위기였습니다

일단 메뉴는 돼지불고기 딱 한가지.
가격은 5,000원..이어서 싸다..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메뉴판에 조그맣게
"주문은 무조건 3인분 이상, 추가는 2인분 이상, 1인분 200g"이라고 적혀있어서..
사실 둘이가도 최소 만오천원 이상나오는 그냥 싸지 않은 고기집...
8천원짜리 삼겹살 2인분 먹는것과 비슷한 느낌이었네요
양은 그것보다 좀 적었던것 같고 말이죠..
분명 그럼 우리가 먹은 것이 3인분이니까.. 600g이고..
그럼 한근이니까.. 
분명 집에서는 한근이면 배 터지게 먹었는데..
이번엔 좀 아쉬웠으니까 말이죠..
(추가를 해서 먹으려 했으나.. 1인분 추가는 안된다고 하여...)

여하튼 뭐 음식은 맛있었습니다..
이런식으로 초벌 구이 해서 나오는 고기네요.. 뭔가 양념이 좀 되었기에 불고기 인가 봅니다.
반찬은 단촐.. 고추와 마늘과 파저리는 좋았습니만..
비전문가의 입장에서.. 집에서 먹었던 600g의 고기는 저것보다는 훨씬 많았던것 같은데...
3인분의 고기는 저 자그마한 판에 올라가있는 것이 전부였답니다.
(나름 따로 주시겠지..or 두명이 왔으니까 2인분만 해준거겠지..란 상상을 했으나..꽝)
지글지글
한쌈 가득 ㅋ
이것이 볶음밥! 구은 김치와 남은 고기 자른것, 파저리 등등을 넣어 비빈 것이죠.
지글지글 ㅋ
역시 올킬된 식탁..

개인적으로 음식은 불만이 없었으나..

서두에 적어놓은 싸게 보이나 결코 싸지 않은 이상한(마치 보험약관같은) 가격정책과..
전혀 닦여있지 않았으나 닦을 생각 없어보이시는 테이블과..
누가보아도 딱 완전히 모자라 보이는 정량과..
너무 반말막 하시면서 두명이 물잔 두개 쓰는것도 뭐라고 하신 사장님의 큰 목소리는..
좀 불편하긴 했네요..
와이프는 다음에 이쪽 올일 있으면 또 오자고 하는데..

전 맛있는 음식보다는 편한 마음으로 먹는게 더 좋아서리.. 뭐 인연이 닿으면 또 가볼수도 있겠죠..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덧글

  • proo 2010/03/29 06:25 # 삭제 답글

    사진상으로 보기에는...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밤을 새고 지금이 6시 반.. 아침 먹을 시간인지라 이거 보고 너무 배고파요;;;
    정량 속이고 깨끗하지 못하고 불친절한 곳은 누구나 피하기 마련이라죠.
    그래도 맛있어보여요 ㅠㅠㅠ
  • captainz 2010/03/30 12:51 #

    역시 정량은.. 아직까지 미심쩍네요 ^^;
  • 카이º 2010/03/29 19:16 # 답글

    일단 볶음밥은 진리입니당 ㅋㅋㅋ
  • captainz 2010/03/30 12:52 #

    그쵸그쵸 ㅋㅋ
댓글 입력 영역

가로하단


다음V

[유디엠] 애드박스 550 화이트



구글애드 2

알라딘 1

알라딘 하단

링크프라이스2

구글 애드 검색

링크프라이스3

인터파크3

[유디엠] 도서위젯-자기개발

링크프라이스CPC

구독

한RSS
bloglines
google reader

방문자수

검색3

링크프라이스섞어

[유디엠] 트위터팔로우위젯

블코 랭킹

twitter

[유디엠] 애드박스166(섬네일)

인터파크1

인터파크2

인터리치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