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 백업




촌놈의 코스트코 가입 및 첫 쇼핑 shopping



와이프가 아주머니들과 대화를 하고 들어오더니 필이 확 꽂혔는지
제가 그전부터 가입하자고 그렇게 이야기했던 코스트코를 가보자고 하더군요

쇼핑하면서 사진찍기는 뭐해서 안찍었는데

예전 여느 국내 마트와는 다른 분위기가 좋더군요.
평일이어서(그래도 휴일 전날 저녁이었음) 그랬는지는 모르겠지만 여유있는 분위기에
예전에 북경갔을때 갔던 이케아 처럼 빠레트에 실려서 층층이 쌓여있는 물건들도 좋고
미국제품이나 미국 마트에서 나는 그 특유의 방향제 향도 예전의 추억을 새록새록 떠올려 주고 말이죠
처음이어서 그랬는지 재미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물론 물건은 대량으로만 묶여져 있어서
저희같은 2인가족에게는
싸긴 싸지만 싸지 않고
비싸긴 비싸지만 비싸지 않은
이상한 계산안되는 느낌이었고
실제로 연회비 3만5천원어치를 할까..의심이 들었지만
둘이서 롯데월드 한번 갔다와도 이만큼의 돈은 드니까
1년짜리 구경거리 티켓끊은셈 치기로 했습니다. ^^;

확실히 단품으로 치면 싸긴 싼데 묶여있고 그렇다보니 가격이 좀 되고
둘이 사는 저희에게는 선뜻선뜻 집기가 좀 부담스럽기는 하더군요.

그래도 결국 잔뜩 사 버렸습니다.

마트에서 10~20만원대 결제를 한 것이 아마 한 2년전 신혼집 꾸릴때 이후로 처음인것 같네요.
그 이후로는 항상 집근처 이마트나 홈플러스에서 많이 사봐야 3~5만원을 채 넘기지 못한것 같은데 말이죠.

코스트코는 자주가면 가계에 무리가 갈수 있겠더군요 ^^;

개인적으로 미국산 소고기든 뭐든 큰 관심이 없는 제게 차돌박이 1.3kg가 이만원 정도인것은 큰 유혹이더군요 ㅋ
이건 마눌님께서 저렴한 가격..아마 3만원대로 기억나는..지르신 랄프로렌 원피스

안그래도 속옷이 좀 모자르다는 느낌이었는데 CK 속옷 여섯장에 이만몇천원..
물론 디자인은 그냥 흰색 3장 검은색 3장
여기 베이커리가 마음에 들더군요
보통 빵집에서 파는 머핀 사이즈 2배만한데
12개 짜리가 8천원이 안되는 가격..!
당분간 아침식사는 이것으로 때우면 2주는 가겠네요 ㅋ

안그래도 마트갈때마다 인델리 1000원 세일하면 꼭 두세개씩 사왔는데 여기는 여섯개 들이가 사오천원으로 할인하고 있더군요.
가끔 밥만 싸서 도시락으로 먹으면 편하고 맛있거든요 ㅋ
발사믹 식초는 진리! 
마눌임이 드디어 찼았다며 좋아한 칠리페퍼
벨큐브는 2개가 묶여진 팩을 2개 구매했는데 여하튼 이렇게 해서 삼만몇천원.. 싼 가격이라고 하는데 이쪽은 제가 잘 몰라서..^^;
마눌님은 명란젓이 좋다고 하셨어~
평소 자몽주스 노래를 부르던 마눌님을 위해 한 3리터는 되보이는 주스 2팩 세트를 질렀습니다.
이건 제가 너무너무 좋아하는 케첩과 머스터트 세트!
얼마전부터 싱크대 배수관이 좀 그륵그륵 거려서 산 뚫어뻥인데 5L 제품밖에 안팔더군요 ^^;

여기는 모든 물건이 다 크고 많이 묶여있다보니
5천원이나 만원 밑에 물건이 별로 없네요.
몇종류 안사도 금새 가격이 쑥쑥 ^^;

처음이라 좀 무계획 쇼핑이었으나 다음번에 가면 다르겠죠 뭐 ^^;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

핑백

  • captain Z의 주관적인 리뷰 : 간만에 차돌박이 2010-05-23 22:35:00 #

    ... 오늘 저녁의 주인공은 지난번 코스트코에서 사왔던 차돌박이 입니다.양도 많고 가격도 착했던 그녀석을 뜯었습니다 ㅋ 대충 세팅을 좀 하고~ 지글지글~ 고기가 얇아서 너무 빨리 익는 관계로 중간중간 좀 ... more

  • captain Z의 주관적인 리뷰 : 점심 월남쌈 디저트 초코 머핀 2010-05-24 17:37:57 #

    ... 남쌈 판을 벌였습니다.(그러고보니 언제부턴가 집에 라이스 페이퍼는 안떨어지게 계속 쟁여놓고 있네요 ㅋ) 잘 올려서요래 요래 싸준다음소스를 발라서 입으로 쏙 ㅋ디저트는 코스트코에서 사왔던 머핀과 자몽주스로 ㅋ ... more

  • captain Z의 주관적인 리뷰 : 홈메이드 햄버거 or 샌드위치 2010-05-27 11:54:00 #

    ... 지난번에 코스트코 가서 머스타드니 뭐니 잔뜩 사온김에.. 그리고 집에 패티로 쓸만한 것(?)이 남아있던 관계로 식빵을 이용해서 햄버거와 샌드위치 중간 정도 되는 것을 만들어 먹 ... more

  • captain Z의 주관적인 리뷰 : 와이프가 만들어준 로제 소스 해물 파스타 2010-06-02 15:34:41 #

    ... 며칠전에 와이프가 해물 팩을 사서 해물볶음밥도 해먹었는데 말이죠 그 해물팩도 남아있고 전에 코스트코에서 사온 할라피뇨도 먹을까 해서마눌님이 파스타를 만드셨더군요와우~ 먹음직 스러웠답니다.역시 저녁은 맥주한잔과 함께~근데 이녀석이 은근 맵더군요 ㅋ ... more

덧글

  • 서민당총재 2010/05/21 11:38 # 삭제 답글

    코스트코 사랑합ㄴ디ㅏ.
    특히 피자와 저 머핀은 최고죠!!!
  • captainz 2010/05/21 11:40 #

    이번에는 핫독을 먹느라 피자를 못먹었는데 다음엔 피자도 한번 꼭 먹어보려구요 ㅋ
  • Vessle 2010/05/26 07:02 # 답글

    정말이지 코스트코 핫도그와 피자는... 진리입니다!
    전 개인적으로 무더기로 파는 오레오도 즐겨삽니다!!

    거기 무지막자한 티라미슈도 명성이 자자하죠!
  • captainz 2010/05/26 10:05 #

    무지막지한 티라미수는 보긴 했습니다만.. 정말 두식구의 디저트로는 너무 무지막지해서 ^^;(거의 식사수준) 포기했답니다. 다음번에 파티가 있으면 한번 구매해 보려구요.
  • 소나기 2010/06/26 01:38 # 삭제 답글

    너무 많이 거대하게 팔긴하죠.
    코스트코는 타이어와 가전제품 행사할때가 좋아요.
    행사하면 5만원 상품권을 줍니다. 그럼 연회비 뽑고 남습니다. ㅋ
    직접 구매해본 결과...인터넷 최저가보다 1000원에서 4000원까지 쌉니다.

    그리고 환불제도도 정말 마음에 들구요. 이게 과소비를 더 부추기는듯하기도 하지만..ㅡㅡ
  • captainz 2010/06/26 20:09 #

    과소비를 부추긴다..는 말에 동의합니다 ㅋ
댓글 입력 영역

가로하단


다음V

[유디엠] 애드박스 550 화이트



구글애드 2

알라딘 1

알라딘 하단

링크프라이스2

구글 애드 검색

링크프라이스3

인터파크3

[유디엠] 도서위젯-자기개발

링크프라이스CPC

구독

한RSS
bloglines
google reader

방문자수

검색3

링크프라이스섞어

[유디엠] 트위터팔로우위젯

블코 랭킹

twitter

[유디엠] 애드박스166(섬네일)

인터파크1

인터파크2

인터리치 추천